문화·스포츠
6천안
6아산
6당진
6홍성 예산
6충남
6공주
6세종
6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스포츠 > 6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 합덕제, 천연기념물 큰고니 찾아와
1000년의 역사를 가진 합덕제 겨울마다 철새 도래지
 
홍광표 기자 기사입력  2020/01/10 [19:38]

 

  © 편집부

 

세계관개시설물유산 당진 합덕제에 겨울 철새 큰고니가 찾아와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해 연말부터 당진의 합덕제 일원에는 천연기념물 제201호인 큰고니 수십 마리가 날아와 겨울을 나고 있다. 또한 서해안과 인접한 만큼 저어새와 기러기, 청둥오리 등 다양한 철새가 함께 찾아와 수많은 사진작가를 불러 모으는 중이다.

 

  © 편집부

 

백조로 불리는 큰고니는 몸이 하얗고 날개 길이가 2미터가 넘는 겨울 철새의 귀족이다. 깃털은 하얀 솜사탕처럼 곱게 보이지만 2월이 되면 번식깃이 나와 누런 혼인색을 띠게 된다. 주로 몽골이나 시베리아에서 머물다 겨울철에 우리나라를 찾아 겨울을 보낸다.

 

  © 편집부

 

큰고니가 머물고 있는 합덕제는 후백제 견훤이 군대를 주둔하기 위해 조성했다는 유래가 전해지고 있으며, 충남도 기념물 제70호에 지정된 문화유산이다. 인근 철도조성 과정에서 발견된 수원청개구리와 금개구리 등 멸종위기종이 옮겨와 살고 있고, 매년 여름이면 연꽃이 만개해 많은 관광객이 찾는다.

 

현재는 2007년부터 시작된 복원정비사업 추진 중으로 농촌테마공원 및 생태체험센터 건립을 통해 생태관광의 산실로 거듭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1/10 [19:38]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질 높은 복지서비스제공 및 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