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코로나 속 2020년 기업 투자 유치 역대 최고

빙그레 등 281개사 1조 622억 원 유치 …투자협약 22개사 역대 최대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0/12/24 [09:30]

천안시, 코로나 속 2020년 기업 투자 유치 역대 최고

빙그레 등 281개사 1조 622억 원 유치 …투자협약 22개사 역대 최대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0/12/24 [09:30]

 

역대 최대 산업단지 조성2024년까지 10개 산업단지 조성, 18천억 원 투자 

 

 기업지원과(동부바이오산업단지조감도)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속에서도 천안시가 올해 역대 최대 규모 기업 투자 유치 성과를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시에 따르면 올해 천안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하거나 공장 준공 또는 증설로 천안시에 투자한 업체가 모두 281개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269개 기업보다 12개 늘어난 규모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통신 130, 조립금속기계 104, 식품 24, 섬유가공 23개 등의 순이다.

 

유치한 기업들이 투자한 금액은 1622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신규 고용 인원은 4,547, 부지 면적은 125617이다.

 

올해 투자협약(MOU) 체결 또한 국내외 기업 합산 22개사가 참여하며 역대 가장 많은 투자기업 수, 투자금액, 고용인원을 창출해냈다.

 

2020년 투자협약(MOU)체결 : 국내외 22개사

(단위: 개사, 억원, )

연도별

국내기업

해외기업

기업

투자

고용

기업

투자

고용

기업

투자

고용

2020

22

9,245

2,016

16

8,111

1,711

6

1,134

305

2019

19

2,772

956

15

2,692

631

4

80

325

2018

11

817

1,133

5

477

303

6

340

830

2017

9

2,578

466

4

2,532

129

5

46

337

2016

14

960

1,611

5

762

401

9

198

1,210

  

국내기업 투자협약에는 16개사가 참여해 투자금액 8,111억 원, 고용인원 1,711명을 달성했다. 올해 3월 산업용 베어링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주식회사 신라정밀 등 4개 기업의 592억 원 규모 투자를 시작으로 10월에는 반도체 검사 장비를 생산하는 주식회사 티에스이 등 5개 기업과 1,087억 원 규모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12월에는 유턴기업 복귀전략 천안시 리쇼어링(reshoring)’으로 유치한 천안시 국내복귀 1호 기업인 고문당인쇄를 포함해 6개의 기업과 1,138억 원 규모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빙과류, 스낵, 우유 등을 제조 및 판매하는 국내 굴지의 기업인 빙그레 투자 유치는 국내기업 투자 유치 사상 가장 주목할 만한 성과라고 할 수 있다. 시는 빙그레가 동부바이오 일반산업단지에 176,442규모, 신규 고용 1,170여명에 달하는 대규모 주력 공장을 설립하기로 하면서 산단 분양까지 완료하게 됐다.

 

국내기업 외에도 코로나19 여파로 해외기업의 국내 진출과 추가 투자가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을 무색하게 기존 외국인 투자기업의 증설 및 해외기업 투자 유치에서도 기록할 만한 성과를 냈다.

 

천안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한 외투기업은 6개사로, 투자금액은 1,134억 원, 고용인원은 305명에 달한다. 시는 투자금액 등 양적인 면에서 뿐만 아니라 연구센터를 유치하는 등 질적인 면에서도 눈에 띄는 성과를 올렸다.

 

지난 7월에는 산업용 로봇 및 변압기를 생산하는 세계 3대 엔지니어링 회사인 스위스의 ABB2,600만 달러, 포장레이블을 생산하는 캐나다의 CCL500만 달러,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생산 기업인 일본의 미쓰비시가스케미칼와 1,500만 달러, 프랑스의 메르센 900만 달러, 대만의 메가터치와 1,000만 달러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미쓰비시가스케미칼은 5산단 외투지역(FIZ) 마지막 부지 임대 계약을 체결해 5산단 외투지역 분양율 100%에 기여했다. 5산단 외투지역 토지매입비는 임대면적과 임대율에 따라 국비가 지급되므로, 시는 5산단 외투지역 미분양을 해소하며 국비 467400만원을 확보했다.

 

이와 함께 이차전지 양극재 생산 글로벌 우량 기업인 벨기에 유미코아와 3,000만 달러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아시아 최대 규모 연구·개발(R&D)센터를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천안시는 지역경제 활성화의 관건은 대기업을 비롯한 중·소기업 유치로 보고 이를 위해 민간과 18,000억원을 투자해 동남구 6, 서북구 4개 총 10개의 산업단지조성을 동시에 추진하고 있다.

 

 LG생활건강퓨처산업단지 조감도

 

이 중 구룡동 일원 386369LG생활건강퓨처 일반산업단지가 2020년 준공 예정이고, 성환읍 복모리 일원 881236에 설치중인 북부BIT 산업단지가 오는 2023년 준공 목표로 현재 토지보상을 시행하고 있다.

 

동부바이오 일반산업단지 334,108, 직산도시첨단산업단지 333,872, 5일반산업단지 확장 474,817, 성거 일반산업단지 302,551, 천안테크노파크 일반산업단지 913,959는 승인을 득했으며, 6일반산업단지 973,600, 풍세 제2일반산업단지 312,114, 천안 에코벨리 일반산업단지 35500는 관계기관 협의가 진행 중이다.

 

10개 산업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24000여개의 일자리가 제공될 것으로 전망되며,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제 침체 및 불황이 장기화 속 시민 생활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기업매출과 일자리가 가파르게 감소하는 등 어려운 경제여건 가운데 기업유치 전담팀이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서 이전 수요가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유치활동을 펼치고 인센티브 확대한 것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며 큰 성과를 거둔 것으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고도기술 수반 및 대규모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에 파급효과가 큰 우수 기업 적극 유치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고 일자리 창출이 무엇보다 시급하므로 산업단지가 조기에 조성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참고>

2020년 유치(전체) : 281개사/ 투자액 1622억원/ 고용 4,547

MOU체결을 포함한 2020년도 준공 및 가동한 전체 기업유치 실적

2020년 투자협약(MOU)체결 : 국내외 22개사

(단위: 개사, 억원, )

국내기업

해외기업

기업체

투자금액

고용인원

기업체

투자금액

고용인원

기업체

투자금액

고용인원

22

9,245

2,016

16

8,111

2,073

6

1,134

305

 

- 국내기업 16개사/ 투자액 8,111억원/ 고용 2,073

- 빙그레MOU 체결 : 1개사/ 투자액 5,294억원/ 고용 1,170

/ 동부바이오산단 전체면적 334,108(20.12.15)

- 해외기업 6개사/ 투자액 1,134억원/ 고용 305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