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돈 시장, “코로나 증상 없어도 검사 받아야!”

코로나19 대응 상황회의…감염 사각지대 발굴 및 검사 권유 강조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1/14 [14:40]

박상돈 시장, “코로나 증상 없어도 검사 받아야!”

코로나19 대응 상황회의…감염 사각지대 발굴 및 검사 권유 강조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1/01/14 [14:40]

 

 



박상돈 천안시장은 아직까지 발견하지 못한 감염 사각지대 등을 발굴하고 시민들이 증상이 없어도 신속히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적극 독려해 조용한 전파를 차단하는데 총력을 기울이라고 지시했다.

 

박상돈 시장은 지난 13일 코로나19 대응 상황회의에서 현재까지 천안 코로나19 검사자는 117천여명으로 전체 시민의 18% 정도에 지나지 않는다면서, “나머지 전수 검사 시 더 많은 무증상 감염자가 나올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228일까지 임시 선별진료소를 연장 운영하기로 했으므로 시민들에게 널리 홍보하고 이런 기회에 백신에 의존하지 말고 시민이 스스로의 안전과 보호를 위해 조금이라도 의심스러우면 검사를 받도록 계도하라고 주문했다.

 

천안시는 천안시청사 인근에 설치한 임시 선별진료소를 오는 228일까지 평일과 주말 오전 9~18시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 증상이나 역학적 연관성이 없더라도 천안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박상돈 시장은 특히 마사지업소나 택배회사들은 대민을 상대하는 업종으로 검사를 추가 권유해야한다, “생각하지 못한 감염 사각지대가 있으면 찾아서 검사에 임할 수 있도록 하자고 강조했다.

 

이에 시는 18일까지 각 읍··동별 관할 지역 마사지 업소 종사자를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홍보하고 검사에 임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아울러 박상돈 시장은 “16일경 사회적 거리두기의 변화가 예상되는 가운데 이에 미리 대비하고 취약시설에 대한 선택적 방역강화 방침 등을 검토해달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