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올 말까지 농지원부 일제 정비 마무리

농지행정 기초자료 정비를 통한 공적기능 확립 기대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2/24 [09:01]

아산시, 올 말까지 농지원부 일제 정비 마무리

농지행정 기초자료 정비를 통한 공적기능 확립 기대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1/02/24 [09:01]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지난해부터 중점업무로 추진해 온 농지원부 일제정비를 올해 말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지원부는 농지현황, 농지의 소유, 이용실태 관리 등을 담고 있는 자료로 아산시는 공적자료로서의 기능 확립을 위해 2020년부터 농지원부의 소유, 임대차 정보를 중심으로 전수조사를 추진해오고 있다. 

 

올해 정비대상은 총 59108필지이며, 정비방법은 농지원부와 토지대장, 농업경영체 등록정보 등 타 공적자료와 비교 분석을 통해 정보 불일치를 현행화하고 불일치할 경우 소명자료 요구 및 현장점검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정비과정에서 불법 임대차 정황이 있을 경우 농지은행 임대수탁사업을 홍보하고, 필요 시 농지이용실태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심흥섭 농정과장은 “올해까지 일제 정비를 마무리해 농지원부의 농지행정 기초자료로서의 공적기능을 확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