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천안시 인권향상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인권 침해 근절과 인권 사각지대 해소 방안 모색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6:55]

천안시의회, ‘천안시 인권향상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인권 침해 근절과 인권 사각지대 해소 방안 모색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1/02/26 [16:55]

 

 

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26일 시의회 복지문화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천안시 인권향상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김선홍 의원이 좌장을 맡고, 복아영 의원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토론회에는 이진숙 충남인권위원회 위원장의 천안시 인권행정을 위한 제안이라는 발제 후 이행찬 충남도민인권지킴이단 간사, 권인자 충남중증장애인자립생활센터장, 윤연한 천안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진중록 천안시 자치민원과 분권팀장이 토론자로 참석해 천안시 인권 향상을 위한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김선홍 의원은 어린이 학대 사건, 비닐하우스 숙소에서 숨진 외국인 근로자 사건, 택배 노동자의 과로사, 스포츠계의 인권 문제 보도 등을 접하며 아직도 우리 사회 곳곳에 인권 사각지대가 많음을 실감한다고 말했다.

 

이어서오늘 토론회가 인권 보장을 위한 제도 확립이나 법적 장치 마련의 시급성을 인지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토론회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들이 천안시민의 인권 보장을 위한 정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천안시의회는 앞으로도 인권향상을 위한 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