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돈 천안시장, 비대면 ‘시문박답’…시민 호응 뜨거워

매주 목요일, SNS 라이브 ‘돈워리’ 운영…시민 의견 직접 답변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3/05 [09:25]

박상돈 천안시장, 비대면 ‘시문박답’…시민 호응 뜨거워

매주 목요일, SNS 라이브 ‘돈워리’ 운영…시민 의견 직접 답변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1/03/05 [09:25]

34일 첫 방송16명 참여 6 안건 다뤄

 

 열린 시장실 운영 모습

 

박상돈 천안시장이 매주 목요일 시민들과 온·오프라인으로 만나 시민의 어려움을 직접 듣고 민원과 궁금증을 해결한다.

 

그 첫 문을 연 지난 4, 오전에는 SNS 채널 라이브 방송 시문박답 시즌2 ‘박상돈의 돈워리(Don’t Worry)’를 운영하고, 오후 2시부터는 집무실에서 열린시장실을 개최해 대면으로 시민 목소리를 들었다.

 

박 시장이 직접 시정문제와 시민의 고충을 직접 듣고 해결에 참여하기 위해 기획한 열린시장실은 매주 목요일마다 시장 집무실에서 약 4시간가량 진행된다.

 

첫 열린시장실에는 사전에 신청 접수된 시민생활과 밀접한 요구사항 6건의 안건이 다뤄졌으며, 16명이 참여했다.

 

 

이날 접수된 시민 민원은 광덕산 정상에 통신케이블 설치 백석동 마치에비뉴 상가 활성화를 위한 지원책 마련 양대천 호안블록 설치 직산 남산리 신흥마을 수해 예방을 위한 배수관로 확장 코로나 긴급지원 사각지대 지원책 마련 토지에 대한 공유물 분할 관련 제도 개선이었다.

 

이날 참석한 시민 A씨는 기대와 설렘으로 시장님과의 격의 없는 대화와 소통을 하게 되니 그동안 쌓아뒀던 민원을 허심탄회하게 밝힐 수 있었다, “앞으로도 시민과의 소통 채널이 더욱 확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시민들의 요구 및 건의사항을 심도 있게 청취하고, 현황과 문제점 등을 파악한 뒤 관련 부서와 해결방안을 모색하기로 약속했다. 또 필요시에는 후속 대화를 통해 충분한 답변이 이뤄지도록 직원들에게 주문했다.

 

오전 11시 부터 진행된 SNS 채널 라이브 방송 박상돈의 돈워리에서는 코로나19 상황에 대해 직접 설명하고 대중교통이나 자전거 도로 신설 등 시책과 사업 계획에 대한 각종 시민의 질문에 대해 답변했다.

 

박상돈의 돈워리는 지난해 8코로나19 브리핑으로 시작한 SNS 라이브 방송을 주1회로 확대해 자유로운 주제를 다루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소통을 더욱 활성화함과 더불어 답답한 시민들과 마음을 나누는 통로로 활용할 방침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힘들고 속상해서 오신 시민을 외면한 채 시정의 발전을 도모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며, 코로나19로 인해 시민 민원해소에 한계가 있어 온오프라인 양 방향 소통 창구를 활짝 열어 시민과 같은 곳을 바라보고 걷는 시정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