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행복키움지원단, 경제취약 가구 자립 지원 나서

신용회복위원회 천안지부와 업무 협약 체결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3/08 [09:27]

아산시행복키움지원단, 경제취약 가구 자립 지원 나서

신용회복위원회 천안지부와 업무 협약 체결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1/03/08 [09:27]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5일 신용회복위원회 천안지부(지부장 권도형)와 협약을 맺고 경제적으로 취약한 가구의 자립 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시는 채무상담 및 회생·파산절차 신청이 필요한 위기 가구를 신용회복위원회에 연계하고, 신용회복위원회는 자체 빅데이터와 사회보장정보시스템을 활용해 아산시 어려운 위기가구의 신용회복과 경제적 재기를 지원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권도형 지부장은 “아산시와 이번 협약으로 신용회복과 복지연계 양방향시스템을 활성화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아산시민 분들의 실질적 자활을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위에 채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이 있다면 신용회복위원회를 알려달라”고 말했다.

 

한편, 신용회복위원회는 ▲개인워크아웃(채무감면, 상환기간 연장)지원 ▲프리워크아웃 지원(이자율 인하, 상환기간 연장)지원 ▲개인회생·파산면책신청 지원 ▲서민금융지원 ▲올바른 신용문화 육성 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