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지역경제 활성화 앞장서다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위기 극복 동참

정경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3/08 [11:00]

충남교육청, 지역경제 활성화 앞장서다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위기 극복 동참

정경숙 기자 | 입력 : 2021/03/08 [11:00]

 

 

충남교육청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에 대응하여 학교 물품 구매 방법 개선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계획’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추진계획은 ▲지역 서점 도서 구매 활성화 ▲물품선정위원회 운영 기준 변경 ▲나라(학교)장터 이용 시 지역업체 우선 구매 ▲수의계약(단순구매) 시 인터넷쇼핑몰 구매 지양 ▲지역업체 구매율 관리 등 5대 중점분야를 정하고 세부추진과제를 마련하였다. 

 

학교 도서 구매 시 2천만 원 이하는 지역 서점에서 직접 구매하고 2천만 원 초과 5천만 원 이하는 지역에 주소를 두고 서점시설을 갖춘 업체로 제한하여 견적 공고하며, 물품선정위원회에서는 지역업체 배점을 4점에서 10점으로 상향한다. 또한 학교 물품 구매 1인 견적 가능 수의계약 금액은 1천만원에서 한시적으로 2천만 원으로 확대하였다. 

 

아울러 가격조사와 규격 비교가 편리한 인터넷쇼핑몰 이용 증가로 지역 소상공인의 피해가 가중되므로, 물품 구매 시 지역업체를 이용하고 인터넷쇼핑몰 구매는 지양할 것을 권고하였다. 

 

사회적 약자 기업 제품 구매, 지역업체 구매 여부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우수학교에는 기관 표창과 우수공무원(교원 포함) 표창 그리고 포상금도 지급한다. 

 

김지철 교육감은 “충남지역 업체를 이용하도록 각종 회의와 연수 시 적극적으로 안내해달라”고 당부하며 “도내 모든 교육기관이 작은 금액의 물품부터 지역업체에서 구매하여 충남지역 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