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고등학교 원격 수업 확대한다

소규모학교와 고교학점제 선도지구는 교실에서 원격수업

정경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3/08 [11:02]

충남교육청, 고등학교 원격 수업 확대한다

소규모학교와 고교학점제 선도지구는 교실에서 원격수업

정경숙 기자 | 입력 : 2021/03/08 [11:02]

 

 서야고 허소진 교사의 물리학 개설과목에 서야고 뿐만아니라 웅천고 5명. 안면고 3명 학생이 참여하고 있다.

 

충남교육청은 2021학년도 1학기부터 정규수업 시간에 원격으로 고등학교 공동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올해 1학기부터 정규수업에서 원격으로 진행하는 공동교육과정은 읍·면지역 소규모학교 학생들과 고교학점제 선도지구 학생들이 신청하여 교과를 개설하는 형태이다. 

 

읍·면 지역 소규모학교는 일부 공통교과 교사가 배치되지 않아, 학생들이 공통교과 수강을 할 수 없는 형편이었다. 그래서 공동교육과정에 참여하는 여러 학교가 함께 ‘원격수업 운영위원회’를 추진하여 수업 시간표를 조정하고 원격수업 개설 과목을 정하였다. 이를 통해 물리학Ⅰ, 일본어Ⅰ, 중국어Ⅰ 등 4개 교과를 개설하여 15개 소규모학교 56명의 학생들이 참여한다. 

 

고교학점제 선도지구는 지역의 학교 간 연결망을 구축하고 원격수업 교육환경을 조성하였다. 이를 통해 단위 학교에서는 신청 인원이 적어서 개설하기 어려운 진로선택, 전문교과, 교양과목을 공동교육과정으로 운영한다. 아산 선도지구의 경우 연극의 이해, 음악감상과 비평, 교육학 등 3개 과목을 개설하여 8개 학교 70명의 학생이 참여한다.

 

김지철 교육감은 “충남교육청은 학생들의 선택권을 확대하기 위해 참학력 공동교육과정을 보다 체계적이고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며, “소규모학교와 고교학점제 선도지구를 넘어 일반 고등학교 전체에 학생 선택권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교학점제 선도지구는 지역 내 다양한 유형의 학교(특목고, 자사고, 일반고) 및 기관 간 교육자원(시설, 교원 등)을 공유하여 학생 수요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것으로, 충남은 논산계룡과 아산 2개 지역이 지정되어 있다. 논산계룡은 2021년 지정되어 2학기부터 정규수업 원격 공동교육과정을 운영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