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신평면 자율방재단, 취약가정 주거환경 정비에 나서

집 정리부터 가구, 온풍기, 담요 등 동절기 물품 전달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1/11/30 [15:16]

당진 신평면 자율방재단, 취약가정 주거환경 정비에 나서

집 정리부터 가구, 온풍기, 담요 등 동절기 물품 전달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1/11/30 [15:16]

 

  신평면은 자율방재단(단장 곽병래)과 부수리(이장 최정섭) 이웃 주민들 10여명과 함께 지난 27일 관내 주거환경이 열악한 취약가정을 찾아가 화장실, 씽크대, 냉장고, 집안 청소 및 코로나19 방역소독 활동을 실시했다.

 

  신평면에 따르면 이날 자율방재단과 부수리 마을 주민들은 이른 아침부터 작업을 준비해 주거환경 정비 후 지속가능 상생재단에서 지원한 100만 원으로 도배, 장판 등을 교체했으며, 집안 살림에 필요한 가구(이불장, 옷장, TV)와 겨울철 대비 담요, 온풍기, 의류 등 생활용품은 사례관리 지원금으로 구입해 대상자 가정에 안전한 주거환경을 제공했다.

 

  곽병래 자율방재단장은 소외계층에 겨울철 대비 환경정비와 생활물품을 전달하는 나눔 실천으로 행복한 시간이었다앞으로도 우리 지역 손길이 필요한 곳에 온정을 펼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봉사는 지역 내 재해 발생 위험지역의 사전예찰 및 예방활동 등 재해발생시 주민 대피 유도, 재해 현장 응급조치 등 안전과 직결되는 자율방재단 본연의 활동을 넘어 자원봉사에 참여했다는 것에 더욱 큰 의미가 있다.

 

최정섭 부수리 이장은 이웃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보내 주신 방재단과 신평면 공무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우리 마을 주민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