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섬진흥원, 연말연시ⵈ섬 주민에‘온정의 손길’

장애인복지시설 위문방문 및 식료품 전달 등

정덕진 기자 | 기사입력 2022/12/30 [21:07]

한국섬진흥원, 연말연시ⵈ섬 주민에‘온정의 손길’

장애인복지시설 위문방문 및 식료품 전달 등

정덕진 기자 | 입력 : 2022/12/30 [21:07]

 

 

한국섬진흥원(KIDI, 원장 오동호)이 연말연시를 맞아 섬 주민에 따뜻한 온정의 손길을 전했다.

 

한국섬진흥원은 29일 신안 압해도 소재 꿈이있는집장애인복지시설을 방문해 관계 직원들을 격려하고, 햅쌀(20kg)과 귤·사과·김 등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번 위문방문은 오동호 원장을 비롯한 한국섬진흥원 임직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19 겨울철 재유행으로 시설 외부에서 행사를 진행했다.

 

 

'꿈이있는 집최정남 원장은 섬 주민들의 기본권은 언제나 소외되고 잊혀져 왔다면서 한국섬진흥원 덕분에 압해도 거주 장애인 분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을 것 같다고 환한 미소를 지었다.

 

앞서 한국섬진흥원은 지난 28일 여수시 남면 소두라도를 방문해 섬 주민들에게 친환경 제품 10종 세트를 전달했다. 물품은 읍··동사무소 협조를 받아 9개 섬 80개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는 광주신세계와 함께한 한국 섬 광주신세계 도장찍기 챌린지일환으로, 대상 섬을 걷고 발걸음이 모이면 여수지역 20인 미만 섬에 식료품을 전달하는 행사다. 해당 챌린지는 지난 114일부터 123일까지 진행됐다.

 

오동호 한국섬진흥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소외되는 섬 주민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됐으면 한다면서 따뜻한 온정의 손길이 곳곳에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