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신범철 전 국방부차관, 제22대 총선 국민의힘 공천 확정

“강력한 여당 후보로서 4월 10일 승리로 보답드리겠다”

김용부 기자 | 기사입력 2024/02/16 [15:16]

신범철 전 국방부차관, 제22대 총선 국민의힘 공천 확정

“강력한 여당 후보로서 4월 10일 승리로 보답드리겠다”

김용부 기자 | 입력 : 2024/02/16 [15:16]


오는
410일 열리는 2024년 국회의원 선거 국민의힘 천안갑 후보로 신범철 전 국방부 차관이 확정됐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오늘(16) 회의를 열어 3차 단수공천 후보자 12명을 의결한 가운데 천안지역은 유일하게 신범철 전 국방부차관이 명단에 올랐다.

 

이번 단수공천 발표에 따라 신범철 후보는 본선으로 직행한다. 신 전 차관은 321일 후보자 등록과 328일부터 시작되는 선거운동기간을 거쳐 410일 치러지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서 국민의힘 후보로 뛰게 된다.

 

신 전 차관은 국민의힘은 공천이 최고의 선거운동이 될 수 있도록 공정한 시스템 공천을 진행하고 있다신속한 공천발표로 선거운동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준 당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강력한 여당후보로서 410일 열리는 총선에 반드시 승리하여 지역 주민께 보답하겠다공천확정을 필두로 조직을 재정비하고 본선거 준비에 매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번 국민의힘 공관위원회가 발표한 공천신청자의 유형별 평가기준은 국회의원 및 원외당협위원장의 경우 경쟁력(여론조사)40%, 도덕성 15%, 당 기여도 15%, 당무감사 20%, 면접 점수 10%, 당협위원장의 경우 경쟁력(여론조사)40%, 도덕성 15%, 당 및 사회 기여도 35%, 면접 10%인 것으로 발표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