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어서와 드론은 처음이지?” 태안군, 초등생 대상 드론 체험교육 진행

5월 7~10일 태안읍 화동초등학교서 3~6학년 학생 164명 대상 실시
전문 강사 초청해 모의 비행과 드론 축구 등 다양한 체험 기회 제공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4/05/13 [16:48]

“어서와 드론은 처음이지?” 태안군, 초등생 대상 드론 체험교육 진행

5월 7~10일 태안읍 화동초등학교서 3~6학년 학생 164명 대상 실시
전문 강사 초청해 모의 비행과 드론 축구 등 다양한 체험 기회 제공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4/05/13 [16:48]

 

태안군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드론 체험 교육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군은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태안읍 화동초등학교에서 3~6학년 학생 총 164명을 대상으로 어서와 드론은 처음이지드론체험 추진!’을 주제로 체험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래 세대인 초등학생들이 드론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것으로군은 플라이존 드론교육원 소속 교관 5명을 강사로 초청해 전문적이면서도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을 진행했다.

 

구체적으로는 태안군 드론 행정 활용사례 드론 체험 안전교육 드론 모의 비행 시뮬레이션 드론 조종 준비 교육 드론 장애물 피하기 드론 축구 (pop) 드론 체험 드론 단체 촬영 등 다양한 교육이 강당과 운동장 및 교실에서 진행됐으며학생들 외에 교사들도 함께 교육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군은 이번 교육이 좋은 반응을 얻음에 따라 앞으로도 보다 다양한 드론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등 드론 및 4차 산업혁명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도를 높일 수 있는 방안 마련에 나서겠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드론은 시설물 안전관리를 비롯해 토지특성 조사와 지적불부합지 정리 등을 위한 촬영, 기상관측 등 다방면에서 활용도가 높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산업이라며 태안이 ‘K-드론의 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