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태안군, ‘도시재생 사업’등 각종 공모사업 성공적 추진 박차!

현재 어촌뉴딜300·어촌신활력증진 등 어촌지역 공모 사업20개소서 추진
태안읍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은2027년까지 진행,추가 공모 준비도 총력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4/05/14 [16:40]

태안군, ‘도시재생 사업’등 각종 공모사업 성공적 추진 박차!

현재 어촌뉴딜300·어촌신활력증진 등 어촌지역 공모 사업20개소서 추진
태안읍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은2027년까지 진행,추가 공모 준비도 총력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4/05/14 [16:40]

 

태안군이 올해 선정된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 등 현재 진행 중인 각종 공모사업의 성공적인 추진 및 마무리에 박차를 가한다.

 

 

 

군은 14일 군청 브리핑실에서 주민공동체과 정례브리핑을 갖고,태안읍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을 비롯해 현재 진행 중인어촌뉴딜300어촌신활력증진일반농산어촌개발 등21개소 사업에 대한 내실있는 추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우선, ‘태안읍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의 경우 태안읍 동부·서부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한태안반도의 신선함을 담은 태안의 맛:만개의 레시피사업이 지난해12월 국토교통부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총 사업비261억여 원을 확보,올해부터2027년까지 수산물 특화상권 활성화 사업이 추진된다.

 

우수한 관광자원과 다수의 역사문화자원을 보유한 태안읍 지역의 항구적 발전과 주거환경 개선이 기대되며,군은 올해95천만 원의 사업비를 편성해 주요 사업에 대한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를 진행하고 주민 역량강화 등 소프트웨어 분야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어촌뉴딜300사업은2019년을 시작으로 태안군에서 총10개소가 선정됐으며, 2021년 가경주항과 올해4월 백사장항 사업이 준공의 결실을 맺었다.현재8개소에서 사업이 진행 중이며 이중 올해백사장항개목항만리포항대야도항만대항황도항 등6개소가 완공될 예정이다.

 

어촌신활력증진 사업의 경우2022남면최초 선정 이후 지난해고남·소원·연포’ 3개소가 함께 선정됐으며 올해 초정산포항이 다섯 번째 사업지로 이름을 올렸다.현재 정산포항을 제외한4곳에서 사업이 진행 중이며 군은 내년 말까지 남면·연포 사업을 준공하고2026년 소원·고남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2018년을 시작으로 총10개소가 선정된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은 어촌지역의 정주여건 개선 및 소득증대를 위한 것으로 현재8개소에 대한 사업이 진행 중이다.군은 올해 연말까지채석포권역몽산포권역’, ‘파도리권역3개소에 대한 사업을 마무리하고 내년청산권역창기7사업을 준공할 예정이다.

 

군은 사업 추진 전반에 걸쳐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다수가 만족할 수 있는 사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향후 공모 사업에도 적극적으로 뛰어들어 지속적인 지역 발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구체적으로는 내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공모 신청지로이원면권역근흥면권역2개소를 선정해411일 해양수산부 제출을 완료했으며,어촌신활력증진 사업의 경우도 이달 중 수요조사를 통해 신청지를 최종 선정한 후9월 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조규호 주민공동체과장은현재 진행 중인 어촌뉴딜300사업과 어촌신활력증진 사업,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대상지20개소에 대해 총 사업비1431억 원을 확보하고 태안읍 도시재생 사업의 경우도261억여 원을 확보,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앞으로도 주민들의 요구가 반영된 공모사업 발굴을 위해 철저한 사전대비에 나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