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미영 아산시의원,“수상 태양광 에너지 신산업 제시”

제248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

박소빈 기자 | 기사입력 2024/05/16 [16:35]

김미영 아산시의원,“수상 태양광 에너지 신산업 제시”

제248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

박소빈 기자 | 입력 : 2024/05/16 [16:35]

 

아산시의회 김미영 의원이 516, 248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햇빛은 우리의 밝은 미래이다를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김미영 의원은 현재 아산시는 대기업에 의존하던 지방소득세가 축소되는 실정으로, 시민들의 부담을 줄이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창의적이고 선제적인 수익구조를 고민해야 한다라며 평택호 수상 태양광 에너지 신산업 모델을 제시했다.

 

김 의원은 경남 하동군 농어촌 햇빛 나눔 수상 태양광과 보령시 그린 에너지 도시조성 가속화 사업 등 선제 대응에 나선 도시를 언급하며, 수상 태양광 사업은 주변 경관과 환경 파괴 원인이 아닌 평택호 풍경을 보존하고 수질 향상과 물의 증발을 막아 용수 확보 및 생태계를 보호하는 역할을 하며 지자체 세수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수상 태양광은 기존 자연환경 보존 온실가스 배출은 줄이고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친환경 발전 방식 수질 환경 개선으로 어류 개체수 증가의 생태계 조성 순기능 다양한 디자인 및 공원경관 조성 등 지역주민들에게 햇빛 연금 수익 창출로 에너지 자립과 재정 자립도를 높일 기회라며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태양광 패널 청결 유지와 태양광 발전 증대 효과 등 기술은 나날이 발전해 가고 있는 현실에서, 더 이상 대기업 지방세에만 의존하던 방식에서 탈피해 주민 참여형 에너지 신산업 사업모델 발굴이 필요하다라며 더 늦기 전에 농어촌공사와의 협의를 통해 평택호 수상태양광 사업을 재검토하여 추진을 요청한다라고 제안하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