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천안시,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치어 4만마리 방류

성성호수공원, 천호지 등에서 동자개 대농갱이 치어 방류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09:38]

천안시,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치어 4만마리 방류

성성호수공원, 천호지 등에서 동자개 대농갱이 치어 방류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4/05/21 [09:38]

 


천안시가 생물다양성의 날(5. 22)’을 기념해 21일 성성호수공원, 천호지 등에서 동자개와 대농갱이 치어 4만 마리를 방류했다.

 

시는 UN 총회에서 정한 생물다양성의 날을 기념해 산림생물의 이해와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치어방류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차명국 천안시 농업환경국장을 비롯한 야생생물관리협회 천안지회 회원, 삼성전자·삼성SDI·삼성디스플레이 직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방류된 동자개와 대농갱이 치어는 성장하는 과정에서 배스 등 외래 어종의 알이나 치어를 잡아먹기 때문에 번식을 억제하고 수질을 개선해 공원 및 저수지의 수생태계 보전에도 효과가 크다.

 

시는 생태계 보전을 위해 매년 치어 방류와 배스·붉은귀거북 등 생태계 교란 생물 퇴치, 야생생물 서식지 모니터링 등 다양한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차명국 농업환경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생물다양성의 의미를 되새기고 생태계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며, 방류된 치어들이 잘 성장해 건강한 생태계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