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가세로 태안군수, 모내기철 영농 현장 찾아 일손 도와

21일 태안읍 산후리 모내기 현장 방문, 농업인 격려 및 의견 청취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13:24]

가세로 태안군수, 모내기철 영농 현장 찾아 일손 도와

21일 태안읍 산후리 모내기 현장 방문, 농업인 격려 및 의견 청취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4/05/21 [13:24]

 

가세로 태안군수가 본격적인 모내기철을 맞아 영농 현장을 직접 찾아가는 현장행정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가 군수는 21일 오전 태안읍 산후리의 한 모내기 현장을 찾아 일손 돕기 및 지역 농업인 격려에 나서고 주민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방문은 각 읍·면별 첫 모내기가 시작됨에 따라 진행상황을 살피기 위한 것으로, 태안군에서는 지난 56일 고남면을 시작으로 현재 8개 읍·면 전역에서 모내기가 진행되고 있으며 계획면적은 총 8533ha.

 

올해의 경우 비가 충분히 내리고 저수율도 높아 모내기에 적합한 환경이 조성됐으며, 군은 심한 일교차 등의 사유로 모내기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대해서는 모 수급 알선창구 이용을 안내하고 이앙 실패 농가에 대해서는 예비묘를 6월 중순경 공급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가세로 군수는 농번기를 앞두고 지역 농업인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현장을 찾았다지역 농업인들이 안심하고 생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지원책 마련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