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스포츠
6천안
6아산
6당진
6예산
6충남
6공주
6세종
6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스포츠 > 6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엄마의 마음으로 펴낸 가슴 따뜻한 그림책
당진 송악도서관 주부독서동아리, 책 펴내
 
최종길 기자 기사입력  2019/01/07 [19:54]

▲     © 편집부

 

충남 당진에서 아이에게 좋은 그림책을 읽어주기 위해 시작한 독서동아리 활동이 아이들을 위한 그림책 집필로 이어진 엄마들이 있어 화제다.

 

▲     © 편집부

 

화제의 주인공들은 당진시 송악도서관의 독서동아리 엄마와 그림책회원으로 활동 중인 김수진(48)와 김정은(38), 김경민(40) 작가 3명이다.

 

이들은 모두 지난 2014년 창립해 11명으로 구성된 독서동아리 엄마와 그림책회원들로, 이들이 속한 엄마와 그림책은 매주 화요일 정기 모임을갖고 아이들을 이해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들을 공유해 왔다.

 

이들이 직접 집필한 그림책을 출판할 수 있었던 데에는 문화체육관광부가주최하고 ()한국도서관문화진흥원이 주관한 ‘11사업에당진시립송악도서관이 선정된 것이 계기가 됐다.

 

‘11사업은 도서관과 박물관, 미술관 등의 공간을 활용해 여러 가지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해 주는 사업으로, 이들은 이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3월부터 10월까지 조혜란 작가의 지도를 받아 책을직접 집필해 왔다.

 

이중 김수진 작가가 펴낸 책은 꽃처럼 바보처럼이다. ‘꽃자리어린이 인문학회회원이기도한 그녀는 현재 남편과 아들 1명을 두고 당진에거주하고 있는데, ‘꽃처럼 바보처럼은 평소 성실하고 진실하게 삶을 꾸려나가셨던 친정어머니께서 현재의 고난을 믿음으로 해석하고 감당해 가는 인생을 되돌아보기 위해 집필했다.

 

아들 둘을 키우며 남편과 함께 당진에서 작은 철물점을 운영하고 있는 김정은 작가가 집필할 엄마는 내꺼야는 아이들에게 선물이 되었으면 하는마음에 아이들의 평소 모습을 관찰하던 중 형제애가 조금 더 깊어졌으면 하는 엄마의 바람을 담아냈다.

 

유년을 러시아에서 보내고 한국에서 청년기를 보낸 뒤 당진에서 아이 둘을 키우고 있는 김경민 작가는 나는야 베이비 슈퍼맨우리 뒷산에 놀러오세요두 권을 펴냈다.

 

나는야, 베이비 슈퍼맨은 활발하고 유쾌한 성격의 작은아이가 선천적인 이유로안경을 착용하게 되었는데, 자유로운 마음을 가진 아이가 안경을 벗고 싶어 당근을 챙겨먹고 안경을 쓰지 않게 될 날 만을 손꼽아 기다리는 모습을 보고 아이에게 조금이나마 위로를 주기 위해 펴낸 책으로, 책의 내용은 아이와 함께구성했다.

 

3명의 엄마 작가가 펴낸 4권의 책은 지난해 12월 꿈터 출판사에서 출판했으며, 엄마의 마음이 담긴 책들은 현재 송악도서관 로비에 전시돼 있다.

 

김수진 작가는 책을 만드는 작업은 너무도 힘들었지만 이런 흔치 않은 기회에 아들을 위해 내가 만든 책이 출판돼 정말 기쁘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07 [19:54]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정폭력, 성폭력 등 추방…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