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
7천안
7아산
7당진
7예산
7충남
7공주
7세종
7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농업 > 7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 곳곳에서 풍년농사 돌입
드론활용 벼 직파재배 연시회도 개최
 
최종길 기자 기사입력  2019/05/13 [18:46]

 

▲     © 편집부

 

우리나라 최대 쌀 생산지역으로 꼽히는 당진에서 지난달 29일 첫 모내기 이후 최근 풍년농사를 위한 모내기가 한창이다.

 

▲     © 편집부


당진시에 따르면 합덕읍 신석리 문희식(82) 농가에서 실시된 첫 모내기 품종은 조생종인 운광으로, 오는 9월 상순이면 수확해 추석 이전에 출하돼 소비자의 밥상에 오를 예정이다.

 

▲     © 편집부


당진지역에서는 이날 첫 모내기를 시작으로 계획면적 19000의 논에 본격적인 모내기가 실시될 예정이다.

 

김홍장 당진시장도 모내기철을 맞아 13일 고대면 당진포리 강희돈(46) 농가의모내기 현장을 방문해 이른 새벽부터 모내기에 분주한 농가를 격려하고 직접 모내기에도 참여한 다음 올 한 해 큰 자연 재해없는 풍년농사를기원했다.

 

또한 시는 영농 시기에 맞춰 쌀 안정 생산에 필요한 영농자재 지원 사업에38억 원의 예산을 확보해 지원하고 있으며, 적기 모내기를 위한 모내기 시기와방법에 대해서도 적극 홍보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모내기를 너무 일찍 할 경우 냉해와 초기 생육지연이 우려되고, 병해충 발생률 증가 등으로 인해 미질이 떨어질 수 있으며, 반대로 모내기를 너무 늦게 할 경우 벼의 알 수가 적고 수량이 줄어들어 품질이 떨어 질 수 있다.

 

시가 권장하는 당진지역 적기 모내기 시기는 농업인들이 가장 많이 심는 중만생종을 기준으로 520일부터 내달 5일까지다.

 

시 관계자는 고품질 해나루쌀 생산을 위해 토양검정 결과에 따라 질소질 비료를 적정 시비해 우량 묘를 육성해 적기에 모내기해야 한다이상기후로인한 예상치 못한 농업재해에 대비하고 안정적인 농업재생산 활동을 뒷받침하기위해 벼 재해보험에 가입해 두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한편 13일 당진시 고대면 성산리에 위치한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직파재배 단지에서는김 시장을 비롯한 직파재배 단지 회원과 희망농가 40여 명이 참석한가운데 드론을 활용한 벼 직파 현장 연시회가 열렸다.

 

이번 연시회는 드론을 이용해 본답에 볍씨를 산파하는 담수산파 기술을 선보였는데, 이 기술은 파종과 시비, 제초 등 벼농사 전체기간의 소요노동력을기준으로 관행 기계이앙 대비 약 50%의 노동력이 절감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센터의 담수산파방식이 관행 기계이앙과 대비해 재배안정성은 약간 떨어지지만파종과 시비, 제초 등 벼농사 전과정의 농작업을 감안할 경우 드론을 활용한 담수산파방식의 생력화율은 더 높다.

 

이에 센터는 올해 20의 재배 면적에서 드론을 활용한 벼 직파재배를 추진하고 내년에는 40까지 확대한 다음 2022년까지 100로 계획면적을 늘려 담수산파기술을 적극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김홍장 시장은 드론을 활용한 직파재배와 종자철분코팅, 논정밀균평 등의 신기술을 적극 발굴하고 확산시켜 농업분야의 노동력 절감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라며 뿌리산업이자 생명산업인 농업 발전을 위해 다양한 방향에서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벼 직파재배 기술 관련 문의는 당진시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 식량작물팀(041-360-6351)으로 하면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3 [18:46]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녹색혁명의 역군! 스마트 미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