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4천안
4아산
4당진
4홍성 예산
4충남
4공주
4세종
4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사회 > 4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민․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 실시
왜목마을 일원서 선박 기름유출 대비 방제 훈련
 
최종길 기자 기사입력  2019/11/07 [17:44]

 

  © 편집부

 

당진시는 7일 오후 2시 당진시 석문면에 위치한 왜목마을 일원에서 2019년 민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을 실시했다.

 

  © 편집부

 

당진시청과 평택해양경찰서, 현대제철, 해양환경공단 등 15개 기관 및 단업체에서 180여 명이 참가한 이번 훈련은 유조선 연료탱크 파공으로 약 20의 유류가 유출된 해양오염사고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 편집부

 

훈련은 1단계 해양오염조사, 2단계 현장지휘소 및 방제기자재 임시보급소 설치, 3단계 해양방제 실시, 4단계 폐기물 임시저장소 설치, 5단계 해안오염 모니터링 등 모두 5단계에 걸쳐 실시됐다.

 

특히 3단계 방제 훈련은 고저압 세척기 등 해안방제 장비와 굴착기, 트랙터 등 중장비를 동원해 두꺼운 유층으로 고인 기름과 해안에 포착된기름을 회수하고 가볍게 오염된 해안을 청소하는 방식으로 실제 상황을 가정한 훈련이 실시돼 눈길을 끌었다.

 

시는 이번 훈련 이후에도 유관기관과 함께 대량 기름유출 사고 발생에대응한 해안방제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해양오염 사고에 대한 위기능력을 배양하고 관계기관 간 대응체제를 강화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2007년 태안 해상에서 발생한 태안 기름 유출 사고 당시 많은 국민들께서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서해의 기적을 만들었지만 많은 피해를 입은 것도 사실이라며 이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는 것이 가장좋지만, 만일의 상황을 가정해 신속한 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하는 노력도필요하다고 훈련실시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이날 훈련이 진행된 왜목마을에는 2007년 서해 기름유출 사고를 극복하고 침체된 항포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자 지난해 상징조형물새빛 왜목이 조성돼 왜목 관광지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매김 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1/07 [17:44]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드론, 4차 산업 중심에 서다!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