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스포츠
6천안
6아산
6당진
6홍성 예산
6충남
6공주
6세종
6전국
공지사항
시민기자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스포츠 > 6당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계 기념인물 배출한 당진의 천주교 문화 주목
김대건 신부 생가 솔뫼성지, 프란치스코 교황도 다녀가
 
홍광표 기자 기사입력  2019/11/19 [18:04]

 

한국인 최초의 사제인 김대건 신부(1821~1846)가 지난 14일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되면서 그가 태어난 당진의 천주교 문화가 주목받고있다.

  © 편집부

 

김대건 신부가 태어난 곳은 당진시 우강면에 위치한 솔뫼성지다. 이름에서알 수 있듯이 소나무 숲이 아름다운 군락을 이루는 이곳은 김대건 신부를포함해 4대에 걸쳐 순교자를 배출하며 한국 천주교의 못자리 역할을 했다.

 

▲     ©편집부

 

솔뫼성지에는 기념관과 성당, 아레나 광장, 수녀원, 김대건 신부 동상을비롯해 2004년 복원된 김대건 신부의 생가도 있는데, 생가 앞뜰에는 의자에앉아 기도하고 있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동상도 있다.

 

  © 편집부

 

프란치스코 교황은 지난 20148월 천주교 아시아 청년대회가 열릴 당시 솔뫼성지를 방문했다. 교황이 다녀간 이후 솔뫼성지는 외국인 순례객7000여 명을 포함해 연간 42만 명이 찾을 정도로 천주교 역사유적을 넘어당진을대표하는 명소로 성장했다. 그리고 그해 솔뫼성지는 국내 천주교 관련 유적 중 최초로 국가지정 문화재 사적 제529호로 지정되기에 이른다.

 

▲     ©편집부

 

당진에는 솔뫼성지 외에도 제5대 조선 교구장을 지낸 다블뤼주교가 조선천주교사를 집필한 신리성지를 비롯해 우리나라 근대화 시기 문화유산인 합덕성당도 위치해 있다.

 

  © 편집부

 

충청남도 기념물 제176호로 지정된 신리성지는 조선 후기 천주교 박해 시절 수많은 순교자를 배출한 것으로 유명하다. 현재 이곳에는 2017년 국내 최초로 문을 연 순교 미술관을 비롯해 순례성당과 사제관, 수녀원, 무명순교자의 묘 46기가 있다.

 

솔뫼성지와 신리성지 중간에 위치한 합덕성당도 신리성지와 함께 충남도기념물로 지정(145)돼 있다. 충청지역 최초의 본당으로 국내에서는보기 드물게 벽돌과 목재를 이용해 벽돌조 성당으로 만든 합덕성당은 정면의 종탑이 쌍으로 되어 있다. 고딕성당의 건축적 특징과 더불어아름다운 외관을자랑하며 오늘날 천주교 신자뿐만 아니라 젊은이들이찾는 핫플레이스이자 셀프웨딩촬영 장소로도 각광 받고 있는 곳이 바로 합덕성당이다.

 

솔뫼성지와 신리성지, 합덕성당은 가까운 거리에 위치해 있다. 차량을 이용해 이동할 수 있지만 3곳을 이은 버그내순례길을 직접 걸어 본다면 색다른 경험이 되기에 충분하다.

 

지난 2016년 아시아 도시경관상을 수상한 버그내 순례길은 솔뫼성지를 출발해 천주교 박해기 신자들의 만남의 공간이었던 버그내시장과 합덕성당, 그리고 조선시대 3대 방죽 중 하나인 합덕제를 지나 마을에서 가장 오래된샘인 원시장 우물터와 무명순교자의 묘역을 거쳐 신리성지까지 약 13.3코스로 조성돼 있다.

 

시 관계자는 당진은 충남 내포지역 중 조운선이 드나들고 중국과의 교역이 활발해 조선후기 신문물을 접하기 용이했다이러한 배경 속에김대건 신부가 태어났고, 충남 당진이 한국 천주교의 요람이 될 수 있었다말했다.

 

한편 김대건 신부의 탄생지 솔뫼성지에서는 오는 2021년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연중 열릴 예정으로, 이 행사는 김대건 신부의 세계기념인물 선정으로 유네스코 로고를 공식 사용하는 등 국제 행사로치를 계획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1/19 [18:04]  최종편집: ⓒ 충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동남구 발전과 민원해결앞장…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번호 : 충남 다 01252호 l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23일 l 발행,편집인 : 윤광희
주소 : 천안시 서북구 백석로 279 창현빌딩 3층 l 대표전화 : 041-554-1177 l 팩스 : 592-5993
Copyright @ 2008 충남신문 l E-mail : simin11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