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안전신분증과 유독가스 대피용 봉투 배부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4/17 [09:59]

아산시, 안전신분증과 유독가스 대피용 봉투 배부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1/04/17 [09:59]

▲     ©편집부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는 안전신분증과 화재 시 유독가스를 막고 대피할 수 있는 대피용 봉투를 배부해 시민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안전신분증은 응급치료에 필요한 의료정보가 담겨 있어 각종 위급상황 시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는 효과가 있다. 지난해에는 카드형으로만 발급됐지만 올해는 카드형과 목걸이형을 제작해 시민들이 선택 발급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아산시 관내 경찰서·소방서에 업무 시 안전신분증(병적사항) 활용을 협조 요청했다. 

 

▲     ©편집부

 

유독가스 대피용 봉투를 사용하면 화재 시 독한 연기 등으로부터 눈을 뜬 채로 피난할 수 있다. 대피용 봉투를 사용함으로써 일상 속에서 개개인이 주체가 돼 화재 안전의식이 고취할 수 있는 효과가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안전신분증과 유독가스 대피용봉투를 지속 배부해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