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학원‧교습소 대상 민관 합동 방역 현장점검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민관 합동 거리캠페인 및 방역 현장점검

윤광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4/19 [08:27]

아산시, 학원‧교습소 대상 민관 합동 방역 현장점검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민관 합동 거리캠페인 및 방역 현장점검

윤광희 기자 | 입력 : 2021/04/19 [08:27]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16일 탕정면 트라팰리스 아파트 일원 학원밀집지역에서 교육지원청, 경찰서, 학원연합회‧협의회와 함께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위한 거리캠페인 및 학원‧교습소 대상 방역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최근 대전 학원발 집단감염이 학교에까지 전이되는 사례가 발생하는 등 거리두기완화 이후 다중이용시설을 매개로 집단발생이 증가해 가정, 직장, 학교, 시설 등에서의 N차 감염을 통해 지역사회로 확산 가능성이 우려되고 있다.

 

이에 아산시는 집단감염이 빈발하고 있는 학원‧교습소를 중심으로 집중점검을 추진했다. 현장의 방역상황을 직접 점검하고 방역 대응이 미흡한 사항은 즉시 개선되도록 조치했으며, 코로나19 방역수칙 안내서를 전달하며 방역수칙을 당부했다.

 

시는 비수도권 1.5단계 사회적 거리두기가 5월 2일까지 3주간 유지됨에 따라 교육지원청과 함께 상황이 안정화될 때까지 현장점검을 지속 실시할 예정으로 방역점검단 현장점검 시 방역수칙 위반사항 등은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감염병예방법에 따른 집합금지, 과태료 부과 등 엄정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아산시학원연합회‧협의회(회장 김상미, 육창엽)에서도 자체점검을 동시에 실시해 방역 사각지대가 최소화되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