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당진시의회,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원포인트 추경 의결

제85회 긴급 임시회 열고 민생·경제위기 극복 위한 1조 1,755억 원 의결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1/08/23 [23:07]

당진시의회,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원포인트 추경 의결

제85회 긴급 임시회 열고 민생·경제위기 극복 위한 1조 1,755억 원 의결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1/08/23 [23:07]

최창용 의장코로나19 확산방지와 지역경제를 위한 지원에 최선 다 할 것

 

당진시의회(의장 최창용)는 지난 23일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과 관련한 예상편성을 위하여 제85회 임시회를 긴급 소집하고, 기정 예산 보다 439억 원(3.9%)이 증가한 11,755억 원 규모의 2021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했다.

 

이번에 의결한원포인트 추경예산코로나19 상생지원금 관련예산 367억 원, RE100 산업단지 출자를 위한 타당성 용역비 17천만 원, 성립 전 예산 71억여 원 규모이며 재원은 지방세 없이 지방교부세와 보조금으로 이루어졌다.

 

이번에 의결된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의 지급대상은 소득수준과 자산수준에 따라 결정되며 당진시의 경우 인구의 87.5% 146천여 명이 지급대상으로 1인당 25만원이 지급될 예정이다. 지급 일정은 유동적이지만 추석 전 지급이 시작되며 온라인과 방문 신청을 병행할 예정이다.

 

한편 최창용 의장은 이번 국민지원금을 통해 추석명절을 앞두고 침체되어 있는 지역경제가 조금이나마 활력을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앞으로도 당진시의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지역경제 안정을 위한 긴급 대책들이 적기에 추진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