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충남도,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힘 모은다

도, 대형건설사와 권역별 설명회 개최…상생 방안 강구

박소빈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17:20]

충남도,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힘 모은다

도, 대형건설사와 권역별 설명회 개최…상생 방안 강구

박소빈 기자 | 입력 : 2024/06/03 [17:20]

 

충남도는 최근 도청과 천안 등에서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대형건설사 권역별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충남 건설업이 지역내총생산(GRDP) 3위로 지역경제 성장에 기여가 큰 기간산업임에도 지역 수주율은 전국 13위로 매우 저조함에 따라 지역 중소 건설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마련했다.

 

설명회는 지난달 28, 30일 양일간 4회에 걸쳐 도내 300억 원 이상 대형 건설사업을 진행 중인 건설사 19곳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시군 인허가부서와 대한건설협회 충남·세종시회,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청남도회, 현대건설·지에스건설·포스코이앤씨 등 건설 현장 관계자 50여 명이 참여했다.

 

도는 이번 설명회에서 부동산 침체, 자재·인건비 등 공사비 상승을 비롯해 건설산업이 직면한 어려운 상황과 현재 도가 추진 중인 건설 정책 등을 공유했다.

 

아울러 지역건설기업 협력업체 등록기준 참여 확대 하도급 입찰 시 지역업체 간 입찰 실시 현장대리인의 지역업체 추천·반영 요청 충남도·협회·시공사 간 정기 간담회를 통한 업무 협조 및 상생 협력 등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조를 요청했다.

 

이와 함께 도는 건설업계가 현장에서 느끼는 문제점과 건의 사항을 수렴했다.

 

건설업계는 지역 건설산업 발전을 위해서 도의 요청을 적극 검토하고 본사와 협의해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가 확대될 수 있도록 협조할 것을 약속했다.

 

윤여권 도 건설정책과장은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선 대·중소건설업 상생 협력을 통해 지역업체가 다수 건설 현장에 참여하면서 경험과 실적을 쌓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면서 이번 설명회가 지역업체의 수주 확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대형건설사와 소통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