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수 아산시의원,“갑질 없는 아산시 행정을 기대하며”

제249회 제1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

박소빈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18:36]

전남수 아산시의원,“갑질 없는 아산시 행정을 기대하며”

제249회 제1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

박소빈 기자 | 입력 : 2024/06/10 [18:36]

 

 

아산시의회 전남수 의원이 6월 10249회 아산시의회 제1차 정례회 제1본회의에서 누구를 위한 행정인가를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전남수 의원은 아산시가 39만 시민들에게 고품질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가운데, 한 시민이 공무원의 갑질 행정으로 사업 신청접수를 거부당하는 일이 벌어졌다라며 전체 조직에서 어느 하나의 작은 톱니바퀴라도 제자리를 벗어난다면 그 기능을 제대로 발휘할 수 없을 것이다고 발언을 시작했다.

 

전 의원은 행정기관은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데, 본인의 업무적 편의성만 추구하는 소극적인 행정과 직권 남용을 하고 있다라며 도대체 아산시 행정은 누구를 위한 행정을 하고 있는지를 물으며 갑질 행정을 꼬집었다.

 

이어 일부 공무원의 그릇된 행동이 맡은 업무를 성실히 수행하는 수많은 공직자에게 누가 되지 않아야 한다라고 강조하며 이번 일을 계기로 아산시민 모두가 고품질 행정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모든 공직자가 적극적인 행정을 펼쳐 주어야 한다라고 주문했다.

 

마지막으로 저를 포함한 17명의 아산시의회 의원들도 시민의 대변자로서, 아산시 슬로건에 맞게 아산을 새롭게 시민을 신나게 하는 갑질 없는 아산시 행정을 기대한다라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