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당진시, 소상공인 특례 보증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60억 규모 소상공인 특례 보증 추가 지원키로

홍광표 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09:51]

당진시, 소상공인 특례 보증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60억 규모 소상공인 특례 보증 추가 지원키로

홍광표 기자 | 입력 : 2024/03/20 [09:51]

 

당진시는 19일 시청 해나루 홀에서 소상공인 특례 보증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례 보증 지원 업무협약은 오성환 당진시장과 이동열 하나은행 부행장, 김두중 충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이 참석해 금리 인상과 물가 상승 등에 따른 경기침체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당진시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특례 보증이란 신용등급이 낮거나 담보가 부족하여 경영자금 조달이 어려운 소상공인이 금융기관으로부터 저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도록 하는 제도를 말한다.

 

는 자체 출연금과는 별도로 소상공인의 경제적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하나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보증 재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이 협약에따라 시와 은행이 각각 3억 원을 충남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하여 60억 원 규모의 신용보증을 추가로 소상공인에게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

 

오성환 당진시장은소상공인 특례 보증 추가 지원 이외에도 고물가금리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자생력을 키울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모색하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