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홍성군, 봄철 이상기온 대비 병해충 관리 철저 당부

- 잿빛곰팡이병, 흰가루병, 바이러스 매개체 해충 유의 -

김두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4/04 [09:11]

홍성군, 봄철 이상기온 대비 병해충 관리 철저 당부

- 잿빛곰팡이병, 흰가루병, 바이러스 매개체 해충 유의 -

김두호 기자 | 입력 : 2024/04/04 [09:11]

 

 

홍성군은 최근 이상기온으로 인한 시설채소 재배환경 변화에 대비해 농가의 철저한 병해충 관리를 당부했다.

 

올해 홍성지역은 1월부터 현재까지 평년대비 기온이 1.1높고, 일조시간은 27% 이상 감소한 435시간에 그친 반면 2월 강수량은 118mm로 전국 평균 74mm보다 많아 재배환경이 열악했다.

 

특히 시설재배 딸기의 경우, 지속된 흐린 날씨로 꿀벌 활동이 대폭 줄어 기형과 발생이 증가했고 일조량 부족으로 곰팡이병이 확산되면서 2월 출하량이 평년대비 31% 감소했다.

 

이에 군에서는 병해충 예방을 위한 구체적인 대책을 제시한다. 잿빛곰팡이병 예방을 위해서는 적절한 환기를 통해 하우스 내부 습도를 낮추고 보온관리에도 유의해야하며, 병 증상이 발견되면 즉시 등록약제를 살포해 확산을 막아야 한다. 특히 습도 관리가 병 발생에 가장 중요한 요인이므로 유동팬이나 환기팬 가동을 통해 낮은 수준으로 유지해야 한다.

 

흰가루병은 오전 시간을 이용한 조기 방제가 중요하다. 흰가루병 포자 날림이 일출 후부터 오전 10시까지 가장 심하므로 오전 10시 이전에 방제작업을 마쳐야 효과적이다.

 

이밖에도 총채벌레, 가루이, 진딧물, 응애 등의 해충은 작물에 직접적 피해를 줄뿐만 아니라 바이러스병 매개체가 되기 때문에 끈끈이트랩과 확대경으로 주기적으로 예찰 후 발생량이 늘면 등록 약제로 즉시 방제해야 한다.

 

또한 딸기 잎을 누렇게 말라죽게 만들어 생육을 억제하는 점박이응애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점박이응애는 세대기간이 짧고 증식률이 높아 방충망 설치를 통해 초기 유입을 차단하는 것이 도움된다.

 

약제 방제 시에는 작물 등록 약제를 사용하고 유효성분이 다른 23개 약제를 710일 간격으로 번갈아 주는 것이 효과적이다.

 

아울러 4월 딸기 수확 후기에는 과실 물러짐 예방을 위해 주간 온도를 25내외로 유지하고 과다한 질소 비료를 피하고 통풍과 환기에도 유의해야 한다.

 

이승복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시설채소 재배농가에서 예찰과 방제를 소홀히 하지 않고 지속적으로 노력한다면 이상기온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술지도와 홍보를 강화해 피해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