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스마트도시 솔루션 당진·부여 선정

도내 2개 시군 국토부 공모 선정…국비 최대 25억 원 확보

박소빈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0:55]

스마트도시 솔루션 당진·부여 선정

도내 2개 시군 국토부 공모 선정…국비 최대 25억 원 확보

박소빈 기자 | 입력 : 2024/05/24 [10:55]

충남도는 국토교통부 주관 스마트도시 솔루션 확산사업에 선정된 전국 10개 기초지자체 중 도내 당진시, 부여군이 선정돼 국비 최대 25억 원을 확보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효과가 검증된 스마트 기술을 주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패키지로 묶어 쉽고 빠르게 보급하는 사업이다.

 

당진시는 스마트 횡단보도, 스마트 버스쉘터, 인공지능(AI) 기반 앞막힘 제어 기술을 도입해 도심권역 및 산단권역 이용자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최적의 교통 환경을 제공하고 기반시설 확충을 통한 정주환경 개선에 나선다.

 

부여군은 스마트 폴, 스마트 은빛쉼터, 박물관 미디어아트 기술을 도입해 주민 생활 속 치안을 유지하고 노인 특화 기능을 강화하며, 정림사지박물관 미디어아트를 통해 생활인구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

 

공모에 선정된 지자체는 1년간 국비 최소 10억 원에서 최대 125000만 원을 지원받는다.

 

윤여권 도 건설정책과장은 도는 그동안 공모를 준비 중인 도내 시군이 공모사업에 선정될 수 있도록 관련 분야 전문가 컨설팅 및 시군 간담회, 국토부 동향 파악 등 지속 지원해 왔다라면서 앞으로 더 많은 시군에 스마트 기술을 확대 보급해 다양한 도시문제 해결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